기사 메일전송
산자부, 열수송관 등 집단에너지 공급시설 안전관리 점검 - 2023년도 집단에너지 안전관리 간담회 개최
  • 기사등록 2023-03-17 11:06:04
기사수정

산업통상자원부(이하 산자부)가 3월 17일 서울 엘타워에서 `2023년도 집단에너지 안전관리 간담회`(이하 간담회)를 개최했다.산업통상자원부(이하 산자부)는 3월 17일 서울 엘타워에서 이호현 전력정책관 주재로 `2023년도 집단에너지 안전관리 간담회`(이하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2023년 집단에너지 안전정책 동향 안내 ▲동절기 열공급시설 안전관리점검 결과 ▲안전관리 우수사례 및 최신 기술동향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산자부는 2022년 집단에너지 안전관리기준 및 열수송관 최소유지관리기준 고시를 제정하는 등 안전관리체계 수립을 위한 제도를 정비했으며, 올해는 지리정보체계(GIS) 기반의 굴착공사정보시스템 고도화로 사업자들에게 명확한 열수송관 굴착구역을 제공함과 더불어 수도권 지역 열공급시설 통합지도를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산자부는 2019년부터 집단에너지 열공급시설을 대상으로 동절기 안전점검을 실시 중이고 2022년 동절기대비 열공급시설 점검(2022년 10월 31일~12월 2일)은 전체 집단에너지사업자(지역냉난방․산업단지) 73개사를 대상으로 실시했으며, 위 기간 중 열수송관 누수사고 발생 사업장 2개소는 현장점검을 실시한 바 있다.

 

또한, `20년 이상 장기사용 열수송관 보유 사업자`에 대해서는 매년 민관합동점검 방식으로 `집중안전점검`을 실시 중이고, 올해는 23개 사업장을 대상으로 4월 17일부터 6월 16일까지 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이어진 안전관리 우수사례 및 최신 기술동향 세션에서는 금호석유화학이 `산업단지 집단에너지 안전관리 우수사례`를 한국지역난방공사에서 `지역냉난방 집단에너지 기술동향` 발표를 통해 최신 열공급시설 안전관리 기술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전력정책관은 "집단에너지 열공급시설 노후화가 진행됨에 따라 집단에너지업계에 열수송관 등 집단에너지 열공급시설에 대한 집중적인 현장점검이 필요하다"며, "추위가 풀리고 날씨가 따뜻해지는 해빙기 기간에도 선제적이고 체계적으로 안전을 관리해달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산자부는 유관기관·집단에너지업계와의 적극적인 소통을 통해 제도 개선 및 정책 지원을 이어가고, 집단에너지 열수송관 안전 유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3-03-17 11:06:04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많이본뉴스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